돈카츠 위에 내린 흰눈 CU ‘스노우 돈카츠’ 솔직 후기

돈카츠 위에 내린 흰눈 CU ‘스노우 돈카츠’ 솔직 후기

안녕하세요. 코코언니에요~

돈까스는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먹거리 중 하나로, 편의점 도시락에서 메인메뉴나 반찬으로 자주 등장해요. 오늘은 경양식 돈카츠 위에 하얗게 내린 눈처럼 치즈가 내려앉은 CU ‘스노우 돈카츠’ 도시락을 소개할게요^^



돈까스마니아라면 자연스럽게 눈길이 가는

CU편의점의 ‘스노우 돈카츠’ 도시락이에요.



가격은 4300원이고,

총 내용량 460g에 947kcal에요.

역시 돈까스의 칼로리란 정말 후덜덜하네요 ㅋㅋ



밥, 돈카츠, 반찬 이렇게 3파트로 나눠져있고,

돈카츠는 치즈가 뿌려진 치즈돈카츠에요.



전자레인지로 데워서 치즈를 녹였어요.

그런데 이 치즈가 잘 녹지 않더라고요. 

조리안내에는 1000W 기준 1분40초로 되어있는데,

2분 조금 넘게 데워서 이정도에요.

순간 치즈가 잘못 됐나하고 의심할 정도였어요^^;



다행히 잘못된 치즈는 아니네요 ㅎㅎㅎ

근데 성분표를 보니까 자연치즈 50%라고 되어있어요.

그럼 나머지 50%는 어떤걸까요?

저만 궁금한가봐요 ㅋㅋ


밥은 흰밥 위에 검은깨가 일렬로 뿌려져 있는데,

약간 푸석거리는 식감이 느껴졌어요.

그래도 꾹 꾹 눌러담아준 푸짐함이 좋아요.



반찬은 단무지, 깍두기, 마카로니샐러드에요.

경양식집에서 자주 볼 수 있는 반찬 조합이네요.



단무지는 장아찌처럼 오독오독 씹는 맛이 있고

돈까스와 잘 어울리는 건 뭐 말이 필요 없죠.


비주얼만 보고는 엄청 새콤하게 익어서

식감이 무를거라고 생각한 깍두기는

먹어보니 볶음깍두기였어요.

돈까스 먹다가 느끼하면 깍두기에 손이 가요!


마지막으로 마카로니샐러드에요.

고소한 마요네즈로 버무려서 그냥 먹어도 맛있어요.



이제 본격적으로 치즈돈카츠 가즈아~~~



가운데 가장 길쭉하고 두툼한걸로 집어 들었는데

치즈가 쭉- 늘어나면서 돈까스를 잡고 늘어져요.

치즈가 많은건 아니지만

이 늘어나는 맛에 치즈돈까스 먹는거 아니겠어요^^



돈카츠에 소스가 흠뻑 묻어있는데

소스 냄새가 정말 맛있게 났어요.

전자레인지로 데울때부터 

소스 냄새에 먼저 반응을 했어요~ 


따로 소스를 뿌려먹는게 아니라

처음부터 소스가 뿌려져 있는건데,

소스냄새가 진할 수 밖에 없더라고요.

한입 먹는 순간 단짠단짠의 진수를 느꼈어요.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돈까스 소스맛인데,

그 맛이 굉장히 진해요.

그 진한 맛 속에서 가장 돋보이는건 단맛이고요.

조금 덜 달았어도 좋았을텐데 

소스맛의 밸런스가 부족하긴 해요.



돼지고기는 등심부위인데

기름기가 적고, 고기가 질기지 않아서

씹는 맛도 좋았어요.

튀김옷은 조금 두껍고 눅눅한 감이 있는데,

제가 전자레인지로 오래 데워서 그런 것 같아요. 



달달하고 짭짤한 소스맛이 조금 자극적이긴 하지만

고기 자체의 퀄리티는 나쁘지 않았어요.

소스가 워낙 강한데다 치즈양이 적어서

치즈의 존재감이 묻히는건 조금 아쉬워요.

이상 돈까스마니아 유혹하는 

CU ‘스노우 돈카츠’ 도시락 솔직 후기였습니다^^


★ 본 포스팅은 홍보나 비방의 의도가 전혀 없으며, 사비로 사먹고 작성한 주관적인 의견임을 알려드립니다. 



==============================

★ 매일매일 좋은글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코코네" 카카오스토리 채널

☞ "코코네" 페이스북

===============================

코코네를 방문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포스팅이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꾸~욱 부탁드려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