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조리도구 세척할 때 화학세제를 사용하면 안되는 이유

나무조리도구 세척할 때 화학세제를 사용하면 안되는 이유

안녕하세요. 코코언니에요~

나무로 된 조리도구를 세제로 닦으면 

안된다는 사실은 이미 많이 알고 있는데요. 

세제를 사용하지 않고 물세척만 하면

깨끗하게 닦이지 않는 것 같아서 찝찝하더라고요.

어떻게 해야 잔여세제가 남지 않으면서

깨끗하게 세척이 가능할까요?!

지금부터 그 비법을 소개해드릴게요^^



나무 재질의 조리도구는

세제를 흡수하는 성질이 있어서

화학세제로 세척을 하면

세제가 남는다고 해요. 

세제를 머금은 채 다시 조리할 때 사용하면

식재료에 잔여세제가 그대로 노출되고

결국 건강에 해로울 수 밖에 없는데요. 



‘이것’만 있으면 세제를 사용하지 않아도

깨끗하게 세척이 가능하답니다. 

그 비법은 바로 ‘녹차티백’이에요. 

간편하게 녹차를 우려마실 수 있는

티백형 제품으로 저는 3개 사용했어요. 



먼저 용기에 찬물을 넉넉하게 받아주세요. 

세척력을 높이려면 뜨거운물이 더 효과는 좋겠지만

너무 높은 온도의 물을 사용하면

나무조리도구가 변형될 수 있기 때문에

찬물을 사용하셔야 해요. 



찬물에 녹차티백 3개를 넣고

녹차성분이 우러날 때까지 기다렸다가

나무조리도구를 넣어주세요. 



나무조리도구를 사용 후에 바로 세척하는 거라면

음식물찌꺼기나 이물질이 없도록

흐르는 물로 헹궈서 넣는거 잊지마세요~



이제 녹차성분이 나무조리도구 속 

기름기나 잔여세제를 제거할 수 있도록

20분정도 담가두면 돼요. 



저는 용기와 나무조리도구의 사이즈가 맞지 않아서

식재료에 닿는 부분부터 먼저 녹차물에 담갔다가

거꾸로 뒤집어서 다시 10분을 담가두었는데요.

넓적한 용기를 사용하면

중간에 뒤집는 번거로움을 줄일 수 있어요^^



총30분정도 담가둔 뒤에

녹차를 우려낸 티백으로 나무조리도구를 닦아주면

마지막 남은 기름기나 잔여세제를

말끔히 제거할 수 있어요.  



그리고 흐르는 물로 헹궈서 마무리하면 되는데요.

이때도 너무 뜨거운 물 말고

미온수 정도로만 헹구면 충분해요!



나무조리도구 세척을 마쳤어요. 

세척효과는 말할 것도 없고

잔여세제 걱정이 없어서 아주 좋네요^^



마지막으로 나무조리도구를 관리하는

팁을 하나 더 드릴게요. 

세척을 마치고 물에 젖은 상태로 오래두면

변색이 더 빨리 될 수 밖에 없는데요. 

전자레인지로 물기를 바로 제거하면

변색도 늦추고 살균효과도 추가할 수 있어요. 

※ 물론 여기서 중요한건

‘10초씩’ 돌려주는 거예요. 

한번에 오래 돌리면 까맣게 타기 때문에

10초씩 끊어서 건조상태를 확인하며 돌려주세요!!!



이물질이나 기름기 없이 아주 깨끗하고요.

물기도 하나 없이 잘 말랐어요.

뭐 이리 유난일까 생각하는 분들도 계실텐데요. 

실제로 나무조리도구가 흡수한 세제량이

생각보다 훨씬 많다고 하더라고요. 

조금 번거롭게 느낄 순 있지만

주방세제는 스테인리스나 실리콘 재질에 사용하시고

나무조리도구 세척할 때는

녹차티백을 활용해보는건 어떨까요?! ^^

지금까지 세제를 사용하지 않아도 깨끗한

나무조리도구 안심세척법이었습니다. 



==============================

★ 매일매일 좋은글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코코네" 카카오스토리 채널

☞ "코코네" 카카오톡 채널

☞ "코코네" 페이스북

===============================

코코네를 방문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포스팅이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꾸~욱 부탁드려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

  • Favicon of https://ddangcoobird.tistory.com BlogIcon 땅꾸새
    2020.10.27 08:29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platinum24.tistory.com BlogIcon 흔한남자 일상생활
    2020.10.27 10:29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