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유 프로젝트-슈가맨 두번째 이야기

안녕하세요. 코코언니에요

옛 추억을 노래와 함께 되돌려주는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두번째 이야기를 시작하려해요...



그동안 방송됐던 곡들 중에서 다시 소개할 곡들을 추리는 일이 쉽지 않았어요.

다 나름의 명곡들이고 편곡한 분이나 새롭게 해석해서 부른 가수들도 정말 심혈을 기울였기에

고민이 많이 되었지만...

그래도 그 중에서 제가 유독 더 좋아하는 곡들을 골랐답니다.

100% 주관적인 견해라는 사실을 다시 한번 말씀드릴께요~

그럼 코코언니가 엄선한 슈가맨의 '참 좋은' 곡들 함께해요

 

 

리즈-그댄 행복에 살텐데(2016.02.02)

리즈님의 '그댄 행복에 살텐데'를 김범수님의 목소리로 들을줄이야...

남자 보컬리스트로 손에 꼽히는 김범수님이기에 가창력이나 곡의 해석력은 뭐 말할것도 없었어요.

특히 곡이 시작되는 부분에 등장하는 아이리시 휘슬의 소리는 곡의 분위기를 더 살려주는 것 같아요.

아이리시 휘슬은 하림님이 방송에서 연주하는 모습을 종종 봤는데

현악기들과 잘 어울려 묘한 분위기를 만드네요.

기존의 원곡보다 더 웅장한 느낌으로 편곡이 된 것 같아요. 

세션들도 다양해지고 이미 떠난 사람을 잊지못하는 애절함이 더 잘 드러난 것 같아요.

이 곡이 처음 나왔을때 저도 노래방에서 꽤 불렀던 기억이 있어요 ㅋㅋ

원곡에서는 리즈님의 성악발성이 가요에 접목되어 처음 들었을때도 기억에 남았었어요.

새로운 버전으로 들으니 원곡만큼이나 좋네요.

 

 

페이지-이별이 오지 못하게(2016.02.02)

페이지님의 '이별이 오지 못하게'를 김태우님이 불렀어요.

김범수님과 김태우님이 나왔는데... 정말 우열을 가리기 힘든 대결이었어요.

페이지님의 노래를 정말 좋아하는데...

리즈님과 마찬가지로 성악을 전공한 분이에요.

이별이 오지 못하게는 성악발성으로 부르긴 해도 성악느낌이 곡에 나타나진 않잖아요.

페이지 데뷔 초 발표했던 곡들 중에는 곡 중간에 성악을 접목시킨 곡들도 있었어요.

미안해요, love is blue 를 들어보시면 아실거예요.

특히 '미안해요'는 초반부 랩도 등장하고 남자성악가 파트도 있고 한 곡안에 다양한 장르가 있어요!

저도 슈가맨을 보면서 찾아보니 제 mp3에 페이지 노래가 정말 많더라고요 ㅋㅋ

'이별이 오지 못하게'는 당시 드라마 로망스의 ost로 정말 많은 사랑을 받았어요.

저도 김재원님을 좋아해서 로망스 엄청 잘 챙겨봤었거든요^^; 

 

 

플라워-Endless(2016.03.29)

복면가왕에서 가왕의 자리를 꽤 오랫동안 지켰던 차지연님이 복면가왕에 나왔네요.

플라워의 Endless를 불렀는데 차지연님과 잘 어울리는 곡이었던 것 같아요.

이 곡은 처음 나왔을 때 남자들이 노래방에서 엄청 불렀어요 ㅋㅋ

하지만 고유진님의 쭉 뻗는 고음이 워낙 어려워서 제대로 부르는 사람을 많이 못 본듯....

쭉쭉 올라가는 고음은 차지연님도 만만치 않네요.

일반 여자보컬들보다 더 파워가 느껴지는 목소리인 것 같아요.

전 고음만 많이 내는 것보다 저음에서 매력적인데 고음까지 잘 소화하는 가수가 좋거든요.

물론 저음과 고음을 다 잘 소화한다는건 노래를 엄청 잘한다는거겠죠?! ^^

곡 초반에 낮게 읊조리는 듯한 보컬부터 후반부 날카롭게 지르는 고음까지.

노래도 편곡도 보컬도 엄지척입니다!!!

 

 

테이크-나비무덤(2016.04.19)

슈가맨에 테이크가 나온다고 했을때 진짜 반가웠어요.

나비무덤을 정말 좋아했거든요. 요즘에도 진짜 많이 듣는 곡이었는데 이렇게 만나네요.

안그래도 제 친구들이 저랑 같이 음악들으면 넌 어디서 이런걸 다 찾았냐고 묻곤 했어요 ㅋ

제가 90년대 노래라고 하면 근데 왜 자기들은 모르냐며.... -_-

이 곡도 그 곡들중 하나인데 이곡이 뜨지 못한게 정말 안타까워요.

오랜만에 슈가맨으로 소환된 테이크의 라이브를 들으니 정말 좋았어요.

목소리가 거의 변함이 없더라고요.

슈가맨에서는 이석훈님이 혼자 불렀는데, 혼자 부르는것도 나름 매력이 있네요.

근데 코러스가 약간 곡의 분위기와 맞지 않는다는 생각도 살짝.... 아주 살짝이요 ㅋ

그래도 워낙 좋아하는 곡이라서 그런지 정말 귀기울여 들었어요.

 

동영상을 찾다보니 음원으로 공개되지 않은 곡들도 있었어요...

그래서 아쉽게 소개하지 못하는 곡들도 있었답니다.

정재욱님의 잘가요를 허각님이 불렀는데 정재욱님 노래도 정말 좋아요.

'잘가요'는 슈가맨말고 뮤직비디오로 대신할게요.

지금보니 뮤직비디오에 이서진님이 나오네요.

새롭기도해요. 음악만 들었지 뮤직비디오는 처음 보는 것 같거든요

정재욱님은 군더더기없이 목소리만으로 담백하게 불러서 듣기 편안한 음악인 것 같아요.

복면가왕에 나왔을때도 전 딱 듣자마자 알았는데 일찍 떨어져서 진짜 아쉬웠어요 ㅠㅠ

그렇게 떨어질 가수가 아니었는데...

정말 명곡이니까 중간에 끊지마시고 잘 들어보세요. 이 곡 완전 강추에요!!!

 

 

그리고 마지막으로 소개할곡은 더넛츠의 곡이에요.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에서는 '사랑의 바보'가 나왔는데 전 '잔소리' 들려드릴께요 ㅋ

사랑의 바보도 좋은데 전 이곡이 더 좋거든요.

사랑하는 여자가 떠난후에도 귓가에 맴도는 잔소리를 노래하네요.

잔소리라고 하면 박혜경님, 이효리님 등 많은 가수들의 발라드곡 제목으로 선택받았는데요,

대부분 사랑하는 사람이 떠나며 남긴 잔소리라는 공통점이 있네요.

그래서 가사나 멜로디가 참... 가슴이 아파요.

뮤직비디오는 더넛츠의 멤버인 지현우님과 박탐희님이 주인공으로 나왔어요.

 

누구에게나 추억에 남는 노래들이 있죠.

특히나 저처럼 음악듣는걸 좋아하고 예전 곡들도 자주 듣는 분들이라면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은 고마운 프로그램인 것 같아요.

그 노래들을 음원이 아닌 라이브로 그것도 직접 노래하는 모습을 볼 수 있는건 분명 설레는 일이니까요!

앞으로도 어떤 슈가맨들이 소환될지 기대가돼요.

특히 제가 기다리고 슈가맨들이 있는데......

'파란'이라는 그룹을 아시나요? ㅋㅋㅋㅋㅋㅋㅋㅋ

정말 좋은곡들이 많은데 어느순간 해체되고 방송에 나오지않아 너무 아쉬워요ㅠㅠ

파란에서 메인보컬을 맡고있는 '에이스'는 정말 가창력으로 엄지엄지척이거든요!

예명처럼 목소리가 에이스에요^^

첫사랑, 습관처럼, don't cry, 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 등등 주옥같은 곡들이 많죠.

특히 '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는 라이브버전 강추할께요.

에이스님의 독보적인 보컬을 느끼실 수 있어요.

에이스님은 제가 알기로 군 제대후 뮤지컬배우로 활동하고 있는걸로 아는데...

언젠가 꼭 슈가맨에서 노래하는 모습 보고싶다는 작은 바람을 띄우며...

코코언니의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을 마무리할게요. 빠빠이~ 뿅

 

신고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

  • 2016.05.08 02:23 신고

    추억의 명곡...
    이렇게 아재가 되어가나요? ㅠ..ㅠ
    저도 앞자리가 2가 아닌 3이라 요즘 음악 보다는
    예전 음악이 더 좋아선지 이런 프로그램이 좋네요.

    • 2016.05.08 22:53 신고

      요즘은 아재가 대세에요 ㅎㅎㅎ 옛날 노래가 주는 특유의 감성이 있는 것 같아요... 그걸 느끼는 우린 모두 옛날사람인가요?! ㅋ 이런 프로그램에서 느끼는 공감대가 좋네요^^